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아이유, 작업실 사진 본 누리꾼 "오죽 하면"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9.01.08 12:34
  • 댓글 0
아이유측이 공개한 건물내부

[코리아뉴스타임즈] 가수 아이유가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건물 내부 사진까지 공개하며 적극 반박했다.

소속사 카카오엠 측은 7일 저녁 입장 자료를 내고 “아이유의 건물 및 토지 매입과 관련해 제기된 투기 주장은 사실무근”이라며 “현재 해당 건물에 대한 매매 계획이 없으므로 명백한 허위 사실”이라고 밝혔다. 

카카오엠에 따르면 아이유는 지난해 초 본가와 10분 거리에 있는 과천시 소재 전원 주택 단지 내 건물을 매입했다. 해당 건물은 상업, 사무 목적으로 완공된 근린 시설 건물이다. 현재 아이유의 개인 작업실, 어머니 사무실, 창고, 후배 뮤지션을 위해 무상으로 제공하는 작업실 등으로 사용되고 있다.

아이유 소속사는 또 “유언비어 확산 차단을 위해 현재 사용 중인 건물의 내부 사진을 공개한다”고 밝혔다.  해당 사진에는 실제로 아이유 개인 작업실과 뮤지션 창작 환경 등을 엿볼 수 있는 공간이 배치돼 있다.

아이유 소속사는 “확인되지 않은 전언과 무분별하게 쏟아진 각종 악성 루머에 피해가 심각하다"며 "해당 건물의 매각 추정가 역시 일각의 추측일 뿐 매각 의사는 전혀 없다”라고 강조했다. 

소속사는 또 “해당 지역이 조용한 주택가여서 단지 내 주민 분들께 피해가 가지 않을까 매우 조심스럽고 우려스럽다. 허위 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에 대해선 법적 대응을 할 방침이다"고 전했다.

한편 아이유측이 공개한 건물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대체로 아이유측 주장에 공감하는 분위기다.  한 누리꾼은 "사진을 보니 실제 뮤지션의 작업 공간으로 보인다. 아이유로선 많이 억울할 듯"라는 반응을 보였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금태섭 'I♥JAPAN' 티셔츠 공개, 네티즌과 공방
금태섭 'I♥JAPAN' 티셔츠 공개, 네티즌과 공방
[따뜻한 이야기] '양육비해결모임' 강민서 부대표
[따뜻한 이야기] '양육비해결모임' 강민서 부대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