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케이뱅크 743억원 추가 증자 '대출쿼터 해제'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8.12.20 17:37
  • 댓글 0
사진=뉴시스

[코리아뉴스타임즈]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가 743억원의 유상증자를 완료했다. 케이뱅크는 20일  “주주사들과 은행 우리사주조합이 보통주 1486만2천680주에 해당하는 743억1340만원주금 납입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앞서 전환주 463만6800주(231억8400만원) 주금이 10월 30일에 납입됐다. 보통주와 전환주 주금 총 974억9740만원이 들어와 케이뱅크의 자본금은 4774억9740만원이 됐다.

이번 유상증자에서 IMM프라이빗에쿼티(IMM PE)가 새 주요 주주로 참여했다. IMM PE는 약 470억원을 투자해 케이뱅크 지분 9.9%를 갖게 됐다. 나머지 증자분은 기존 주주들이 나눠 납입했다. 케이뱅크 임직원도 우리사주조합을 결성해 증자에 90억원 규모로 참여했다.

케이뱅크는 지난 10월 이사회에서 약 1천200억원 유상증자를 의결했다. 기존 주주를 상대로 유상증자를 추진하고, 이 중 실권주를 IMM PE가 인수하기로 했다. 하지만 당초 유상증자 계획보다 225억원 가량이 부족해 내년에 추가 증자할 예정이다.

한편 케이뱅크는 지난 6월부터 시행해온 월별 대출쿼터제를 해제하고, 대출 영업을 정상화하기로 했다.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4개 택시단체, 대타협기구 참여, 카풀 갈등 해법 모색
4개 택시단체, 대타협기구 참여, 카풀 갈등 해법 모색
조수애 임신 5개월 소식에 누리꾼
조수애 임신 5개월 소식에 누리꾼 "아니 벌써"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