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광주은행 후원 ‘민화걸작전’, 아시아문화전당 열려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8.12.12 14:11
  • 댓글 0
광주은행이 후원하는 ‘김세종민화컬렉션-판타지아 조선’ 광주전이 오는 15일 개막한다.<사진=광주은행 제공>

[코리아뉴스타임즈] 광주은행이 후원하는 ‘김세종민화컬렉션-판타지아 조선’ 광주전이 오는 15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2019년 2월 10일까지 국립아시아문화전당 문화창조원에서 열린다.

광주은행 창립 50주년과 예술의전당 개관 30주년 및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개관 3주년을 기념해 마련된 이번 전시는 지난 7월 18일부터 8월 26일까지 예술의전당에서 서울전이 성황리에 개최됐고, 이번에 다시 광주를 찾아온다. 

조선민화의 전 화목을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판타지아 조선’은 광주은행과 JB금융지주가 협찬하고, 예술의전당과 국립아시아문화전당이 공동 주최한다. 

‘김세종민화컬렉션-판타지아 조선’은 민화 컬렉터인 김세종씨가 20년간 수집한 문자도, 책거리, 삼국지, 구운몽, 까치호랑이, 관동팔경도, 화조도 등 작품 중에서 50여 점을 엄선해 선보인다. 

‘민중이 그린 소박한 우리 그림’이라는 고정된 평판을 넘어 자유롭고 참신한 한국미술의 숨겨진 상상력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으로 보인다.

전시회는 매주 화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오후 6시까지, 수요일과 토요일은 오후 7시까지 관람할 수 있으며, 월요일은 휴관한다. 

입장권은 2천원에서 5천원으로 현장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광주은행 신용·체크카드 소지자(본인)의 경우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광주은행 관계자는 “창립 50주년을 맞아 다양한 문화사업과 콘텐츠를 기획하면서 우리의 이야기가 담긴 민화 전시를 후원하게 됐다”며 “예향의 도시 광주에서 예술과 문화가 주는 풍요로움을 자주 접할 수 있도록 문화 사업에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겠다”고 말했다.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연세대 입학 취소 청원 논란, 연대도 우체국도 무죄
연세대 입학 취소 청원 논란, 연대도 우체국도 무죄
페이스북 전 직원
페이스북 전 직원 "블랙리스트 작성해 이용자 감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