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제56회 영화의 날' 한국영화 탄생 99주년 기념행사 성료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8.11.13 17:53
  • 댓글 0

[코리아뉴스타임즈] 한국영화 탄생 99주년을 기념하는 '제 56회 영화의 날' 행사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지난 12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밀레니엄 힐튼호텔에서 영화계 인사뿐 아니라  음악, 촬영, 조명, 기획, 작가, 기술스텝 등 한국 영화발전에 공헌한 유공영화인 및 각계의 분야에서 영화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는 스텝들과 영화 관계자들 500여 명이 행사에 참석했다. 

이번 행사 초청인사로 배우 엄앵란, 안성기를 비롯해 전양준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장,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이명수 위원장,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오석근 영진위 위원장, 하철경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회장, 김석환 홍성군수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장애청소년합창단 에반젤리의 축하공연으로 시작된 시상식에서는 지난 4일 타계한 배우 신성일의 추모 영상으로 고인을 추모하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를 개최한 지상학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회장은 “올해는 한국 영화가 99년이 되는 해로 내년이면 100주년이 된다. 올해는 한국 영화의 역사였던 최은희 여사와 신성일 선배님이 지상의 별에서 하늘의 별이 됐다. 한국 영화는 아시아를 넘어 세계에서 인정받는다. 선배 영화인들의 피와 땀이 밑거름이 됐다”며 고인들을 추모했다.

오재민 조직위원장은 “어린시절 영화는 꿈이었다. 삶이 고단할 때마다 영화로부터 위로를 받아왔다. 영화 현장에서 살아가는 분들에게 고마움을 느꼈다”며 행사에 참석한 영화인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어 영화를 위해 힘쓰고 있는 음악, 촬영, 조명, 기획, 작가, 기술스텝 등 한국 영화 발전에 공헌한 영화인 및 각계 영화 관계자들에게 공로패 수여가 이어졌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현대오토에버 상장 추진, 정의선 의중은?
현대오토에버 상장 추진, 정의선 의중은?
가상화폐 채굴 악성코드, ‘모네로’에 집중
가상화폐 채굴 악성코드, ‘모네로’에 집중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