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홍남기 경제부총리 내정, 김&장 교체
  • 송광호 기자
  • 승인 2018.11.09 14:54
  • 댓글 0
9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이 참석해 자리에 앉아 있다.<사진=뉴시스>

[코리아뉴스타임즈]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이르면 9일 교체된다. 후임은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이 유력하게 거론된다.

청와대 고위 관계자는 9일 "문재인 대통령이 시기를 더 늦추기 어렵다고 판단해 김 부총리와 장하성 청와대 정책실장 중 우선 김 부총리를 교체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교체 시기는 이르면 오늘 혹은 문 대통령 동남아 순방 전에 단행될 전망이다.

청와대는 일각에서 제기된 홍 실장의 병역 면제 문제에 대해선 인사 검증 결과 문제되지 않는 것으로 결론을 냈다.  홍 실장은 행시 29회로 기획재정부 대변인과 정책조정국장, 미래창조과학부 1차관을 지냈다. 노무현·박근혜 정부 청와대에서 근무한 경험도 있다.

홍 실장이 낙점된 이유로 무엇보다 안정적인 조직 관리 능력이 꼽힌다. 특히 국무조정실장으로 일하며 부처간  이견 조정 능력이 뛰어나 이낙연 총리의 신임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동연 부총리는 9일 기재부 간부 회의를 열고 "부총리의 업무를 인수인계하는 전환기에 경제 운용과 주요 현안에 대해 철저히 준비할 것"을 당부했다. 이어 "후임 부총리 인사청문회도 미리 대비해 최대한 지원해달라"고 말했다.

송광호 기자  kntimes22@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여론에 고립된 민노총, '투쟁vs소통' 기로
여론에 고립된 민노총, '투쟁vs소통' 기로
버닝썬 수사, 경영진 이어 승리로 확대
버닝썬 수사, 경영진 이어 승리로 확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