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한국영화 99주년 ‘제56회 영화의 날’ 기념행사 개최
  • 이지은 기자
  • 승인 2018.11.07 17:34
  • 댓글 0

[코리아뉴스타임즈] ‘제 56주년 영화의날’ 행사가 사단법인 한국영화인총연합회주최로 오는 12일 오후 4시부터 서울 중구 밀레니엄 서울힐튼호텔에서 개최된다.

7일 영화의 날 조직위원회(위원장 오재민)는 “올해로 한국영화 탄생 99주년을 맞는다”며 “지난 55년 동안 성대하게 열렸던 영화의날 행사가 올해 특별히 영화인들의 축제 마당으로 열린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한국영화인총연합회에 따르면 ‘영화의 날’은 1962년 3월 정부가 대한민국 최초의 영화탄생을 기념하기 위해 김도산 일행이 제작한 ‘의리적 구토’가 성사극장에서 한국영화 최초로 연쇄극으로 상영된 날인 1919년 10월 27일로 정한 후 이를 기념하는 행사를 한국영화인총연합회에 위탁해 매년 개최해오고 있으며 올해로 56회째를 맞는다.

올해 행사에는 영화계 인사들 가운데 주목받는 배우나 감독뿐 아니라 영화를 위해 뒤에서 힘 쓰고 있는 음악, 촬영, 조명, 기획, 작가, 기술스텝 등 한국 영화발전에 공헌한 유공영화인 및 각계 영화 관계자들을 위한 잔치로 치러질 예정이다. 

또 사단법인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주최로 오는 15일부터 17일까지 2박3일 진행되는 ‘제1회 홍성국제단편영화제’에 대한 홍보 및 설명회를 진행한다.  

한국영화인총연합회와 사단법인 주거복지연대가 공동으로 불우한 영화인들에게 주택을 제공하는 사업과 관련한 비전영상 시청과 영화인봉사단 발족할 예정이다. 

지상학 한국영화인총연합회 회장은 “올해 행사는 한국영화발전을 위해 애쓰는 모든 영화인들의 단결과 화합을 보여줌으로써 영화를 사랑하는 국민들과 함께 한국영화의 새로운 미래를 만들어가는 날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지은 기자  qoalsgud00@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이언주 '자국중심 주의' 주창, 트럼프 벤치마킹?
이언주 '자국중심 주의' 주창, 트럼프 벤치마킹?
민주당-노동계 대립 심화, '탄력근로제' 해법은?
민주당-노동계 대립 심화, '탄력근로제' 해법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