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맹승지 동영상 루머에 "이제 잡아낸다"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8.08.09 16:08
  • 댓글 0
맹승지 인스타그램 갈무리

[코리아뉴스타임즈] 방송인 맹승지가 자신의 실명과 함께 유포되고 있는 음란물에 대해 강경 대응을 예고했다.

맹승지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런 제보 많이 들어오네요. 맹승지 동영상도 봤는데 내가 봤을 땐 너무 안 닮았는데"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시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음란물 사진이 맹승지의 이름과 함께 한 온라인 게시판에 게재된 글이 캡쳐돼 있다.

맹승지는 "시원하게 말하면, 맹승지 동영상이나 누드사진 그런 건 이 세상에 없습니다. 아예 없어요. 이제 잡아낸다. 자비란 없다"고 밝혔다.

맹승지는 한 네티즌이 "그냥 인정하라"고 댓글을 달자 "뭘 인정해요. 내가 아닌데. 경찰서에서 봬요"라는 글로 강경대응을 예고했다.

맹승지는 ‘동영상 루머’에 시달린 바 있다. 온라인과 SNS에 한 음란영상이 확산됐는데, 영상에 등장하는 여성과 맹승지의 생김새가 비슷해 생긴 오해였다. 맹승지는 지난해 4월 MBC ‘라디오 스타’에 출연해 “나는 절대 아니다. 그 여성이 더 예쁘다”고 해명했다.​

한편 맹승지는 동아TV '뷰티 앤 부티 시즌2'에 출연하고 있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프란치스코 교황
프란치스코 교황 "북한 가겠다" 문 대통령에 화답
에픽세븐 유저들 분노 '버그 방치'에 탈퇴선언 잇따라
에픽세븐 유저들 분노 '버그 방치'에 탈퇴선언 잇따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