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NH농협은행장, 쪽방촌에 선풍기 200대 전달
  • 이미숙 기자
  • 승인 2018.07.31 14:27
  • 댓글 0

[코리아뉴스타임즈] 이대훈 NH농협은행장과 임직원들은 30일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서울시립 서울역쪽방상담소’와 ‘동자동쪽방촌’을 찾아 폭염으로 생활고를 겪고 있는 주거취약계층이 시원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선풍기 200대를 전달했다고 31일 밝혔다.

‘서울시립 서울역쪽방상담소’는 동자동 쪽방지역 주거취약계층의 생활지원 및 의료, 자활 등을 돕는 복지시설이다.

이번 선풍기 전달은 국민의 농협으로서 역할을 다하고, 특별재난 수준의 폭염에 대한 대책을 마련 중인 정부 정책에 적극 동참하고자 마련했다.

이대훈 NH농협은행장은 “기록적인 폭염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독거 어르신 등 주거취약계층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폭염 극복을 위해 전사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은행은 30일부터 전 영업점을 ‘무더위 쉼터’로 지정해 폭염에 지친 지역주민을 위한 휴식 공간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미숙 기자  iris01234@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연세대 입학 취소 청원 논란, 연대도 우체국도 무죄
연세대 입학 취소 청원 논란, 연대도 우체국도 무죄
페이스북 전 직원
페이스북 전 직원 "블랙리스트 작성해 이용자 감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