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檢 삼성전자 압수수색, 이상훈 이사회의장 '정조준'
  • 최윤정 기자
  • 승인 2018.07.10 15:56
  • 댓글 0
 <사진=뉴시스>

[코리아뉴스타임즈] 검찰이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와해 의혹과 관련해 10일 삼성전자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이날 오전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등 3~4곳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자회사인 삼성전자서비스의 노사관계 관련 자료들을 확보했다. 압수수색 대상에는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의 집무실도 포함됐다.

검찰은 지난 5월에도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을 압수수색한 바 있다. 검찰의 이번 경영지원실 압수수색은 지난 번과 대상이 다르다는 설명이다. 이는 이상훈 의장이 검찰 수사선상에 올랐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이상훈 의장은  이재용 부회장의 최측근으로 불릴 정도로 그룹 내 영향력이 강하다. 검찰은 이 의장이 2012년 12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경영지원실장을 지내며 삼성전자서비스의 노조 와해 공작을 보고받고 지시했을 것으로 의심하고 있어 압수물 분석을 끝나는대로 이 의장을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이언주 '자국중심 주의' 주창, 트럼프 벤치마킹?
이언주 '자국중심 주의' 주창, 트럼프 벤치마킹?
민주당-노동계 대립 심화, '탄력근로제' 해법은?
민주당-노동계 대립 심화, '탄력근로제' 해법은?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