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檢 삼성전자 압수수색, 이상훈 이사회의장 '정조준'
  • 최윤정 기자
  • 승인 2018.07.10 15:56
  • 댓글 0
 <사진=뉴시스>

[코리아뉴스타임즈] 검찰이 삼성전자서비스 노조 와해 의혹과 관련해 10일 삼성전자 본사를 압수수색했다.

검찰은 이날 오전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등 3~4곳에 검사와 수사관들을 보내 자회사인 삼성전자서비스의 노사관계 관련 자료들을 확보했다. 압수수색 대상에는 이상훈 삼성전자 이사회 의장의 집무실도 포함됐다.

검찰은 지난 5월에도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을 압수수색한 바 있다. 검찰의 이번 경영지원실 압수수색은 지난 번과 대상이 다르다는 설명이다. 이는 이상훈 의장이 검찰 수사선상에 올랐다는 의미로 해석된다.

이상훈 의장은  이재용 부회장의 최측근으로 불릴 정도로 그룹 내 영향력이 강하다. 검찰은 이 의장이 2012년 12월부터 지난해 10월까지 경영지원실장을 지내며 삼성전자서비스의 노조 와해 공작을 보고받고 지시했을 것으로 의심하고 있어 압수물 분석을 끝나는대로 이 의장을 소환 조사할 방침이다.

 

최윤정 기자  chy0628@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윤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유해용 구속영장 기각한 허경호 판사 '과거 사례'
유해용 구속영장 기각한 허경호 판사 '과거 사례'
심재철 의원실 압수수색, 한국당 '야당탄압' 반발
심재철 의원실 압수수색, 한국당 '야당탄압' 반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