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라이머 SNS에 안현모 '역대급 통역' 자랑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8.06.12 16:48
  • 댓글 0
가수 라이머의 SNS 갈무리

[코리아뉴스타임즈힙합 가수 라이머가 북미정상회담의 동시통역을 맡은 아내 안현모 통역사에 대해 자랑스러움을 드러냈다.

안현모는 12일 오전 방송된 SBS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에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회담에 대한민국 CNN의 북한 전문 기자 윌 리플리의 보도를 동시통역했다.

이날 오후 라이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역사적 순간 역대급 통역’이라는 글과 함께 ‘엄지 척’ 이모티콘을 게재했다. 라이머가 글과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안현모가 SBS 뉴스특보에 출연한 장면이 캡쳐돼 있다.

한편, 안현모는 방송에 앞서 SNS에 “핵담판, 핵궁금, 핵설렘, 핵긴장, 핵피곤, 핵날밤, 핵하얗게, 핵지새웠네”라는 해시태그들을 올리며 떨리는 심경을 드러내기도 했다.

안현모는 SBS CNBC에서 기자 및 앵커로 활약하다가 SBS로 이직해 기자로 활동했다. 이후 2016년 12월 SBS를 퇴사하고 프리랜서 통역사 및 MC로 활동하고 있다. 최근에는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 통역가로 등장해 실력을 인정받았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빗썸 해킹, 암호화폐 시세 급락
빗썸 해킹, 암호화폐 시세 급락
이명희 '분노조절장애'는 거짓, 폭언 영상 추가 공개
이명희 '분노조절장애'는 거짓, 폭언 영상 추가 공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