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MBC ‘전지적 참견 시점’ 조사 결과 발표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8.05.16 16:33
  • 댓글 0
전지적참견시점 방송화면 갈무리

[코리아뉴스타임즈] MBC가 ‘전지적 참견 시점’에 대한 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MBC는 16일 서울 상암동 MBC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진상조사위원회 조사 결과 ‘전지적 참견 시점’의 세월호 참사 뉴스 화면 삽입은 고의가 아닌 실수로 확인됐다”라고 발표했다.

조사에 참여한 오동운 MBC 홍보심의국 부장은 “문제의 화면은 해당 방송분을 편집했던 조연출에서 비롯됐다. 조연출이 FD에게 편집에 필요한 뉴스 멘트를 제시하고 영상 자료를 요청, FD가 전달한 10건 중 2건이 세월호 관련 뉴스였다”고 경위를 설명했다.

제작진이 세월호 뉴스 화면을 사용한 이유에 대해서는 ‘뉴스 속보 형태의 멘트를 이어가는 구성이 최적의 형태라고 판단했다’고 조사위는 설명했다.

고의성 여부를 판단한 기준에 대해 조사위는 “조연출이 어묵이란 단어가 세월호 희생자를 비하하는 의도로 쓰인 적이 있다는 사실을 몰랐기 때문에 고의성은 없는 것으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조사위는 또 제작 책임자들에 대한 징계를 회사에 요청했다고 밝혔다. 고의성이 없는 것으로 밝혀졌는데도 징계를 요청한 이유에 대해 조사위는 “단순 과실이 아닌 방송 윤리를 위반한 사안이어서 엄중한 책임을 져야 한다”고 말했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프란치스코 교황
프란치스코 교황 "북한 가겠다" 문 대통령에 화답
에픽세븐 유저들 분노 '버그 방치'에 탈퇴선언 잇따라
에픽세븐 유저들 분노 '버그 방치'에 탈퇴선언 잇따라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