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일반
김혜선 파산 절차 소식에 팬들 “안타깝다”
  • 배소현 인턴기자
  • 승인 2018.03.12 15:21
  • 댓글 0
<사진=뉴시스>

[코리아뉴스타임즈] 배우 김혜선이 “파산 절차를 밟고 있다”고 밝혔다. 김혜선은 지난해 12월 말 서울회생법원에 파산 신청을 냈으며 현재 파산 절차를 밟는 중이다. 김혜선의 빚은 약 23억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혜선 소속사 관계자는 “지난해 12월 말 파산신청서를 제출했고 법원에서 파산 선고가 났다. 법원에서 회생절차를 진행 중이었지만 채권자 동의를 받지 못해 결국 파산 신청을 하게 됐다. 빚을 최대한 갚으려 두 번이나 개인 회생을 했지만, 채권자의 동의를 얻지 못해 어쩔 수 없이 파산 신청을 하게 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국세청은 지난해 12월, 2억원 이상 세금을 내지 않은 개인과 법인 총 2만 1403명을 국세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는데, 여기에 김혜선의 이름이 게재됐으며 종합소득세 등 4억 700만원을 내지 못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김혜선은 지난 2004년 4세 연상의 사업가와 재혼했었지만 2009년 이혼했다. 이혼 과정에서 전 남편의 빚을 떠안았고 2012년에는 투자 사기를 당하는 등 어려움을 겪었다.

김혜선은 '대장금' '소문난 칠공주' '조강지처 클럽' '브라보 마이 라이프' 등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아왔다. 김혜선의 파산 절차 소식에 온라인상에서는 ‘안타깝다’는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배소현 인턴기자  bae_4805@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소현 인턴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유해용 구속영장 기각한 허경호 판사 '과거 사례'
유해용 구속영장 기각한 허경호 판사 '과거 사례'
심재철 의원실 압수수색, 한국당 '야당탄압' 반발
심재철 의원실 압수수색, 한국당 '야당탄압' 반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