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금융
버핏 “비트코인은 신기루, 베팅 안 해”
  • 이지은 기자
  • 승인 2018.01.11 10:08
  • 댓글 0
<사진=버크셔 해서웨이 워런 버핏 회장.뉴시스>

[코리아뉴스타임즈] ‘투자의 귀재’ 워렌 버핏 버크셔해서웨이 회장이 가상화폐에 대한 투자가 “나쁜 결말을 가져올 것”이라고 경고했다.

버핏은 10일(현지시간) 네브래스카 주 오마하에서 가진 CNBC와 인터뷰에서 “가상화폐에 대해 말하자면, 나는 그들이 나쁜 결말에 이를 것으로 확신한다. 다만 언제, 어떻게 그런 나쁜 결말이 나타날지 알지는 못한다”라고 말했다. 버핏은 이어 “우리는 가상화폐는 전혀 갖고 있지 않다. 앞으로도 가상화폐를 다루지 않을 생각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미 알고 있는 것들에 투자하는 것으로도 충분하다. 도대체 무엇 때문에 내가 알지도 못하는 것에 대해 투자 포지션을 취해야 하나. 만약 모든 화폐에 5년 만기 풋옵션을 사라면 기쁜 마음으로 그렇게 하겠지만 비트코인은 그럴 가치가 없다”라고 일축했다.

버핏은 지난해 10월 오마하에서 열린 비즈니스 스쿨 학생과 대화에서도 “비트코인은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자산이 아니기에 가치를 평가할 수 없다”며 가상화폐를 멀리할 것을 충고했다.

버핏은 지난 2014년에도 가상화폐를 묻는 기자의 질문에 “비트코인은 암호 해독을 통해 돈을 송금하는 효과적인 방법이지만 끔찍한 투자다. 비트코인을 멀리하라. 비트코인은 신기루에 불과하다”라고 비판했다.

이지은 기자  qoalsgud00@hanmail.net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국내 기업 10곳 중 5곳 초과근무수당 안 지켜
국내 기업 10곳 중 5곳 초과근무수당 안 지켜
bhc치킨, 맵스터 누적 판매 240만개 돌파
bhc치킨, 맵스터 누적 판매 240만개 돌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