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IT/통신
해리포터 AR 게임 내년 출시, ‘덕후 주목’
  • 김윤진 기자
  • 승인 2017.11.10 15:18
  • 댓글 0
<사진 출처 = 나이앤틱>

[코리아뉴스타임즈] 해리포터 AR(증강현실) 게임이 개발되고 있다. 개발사는 ‘포켓몬 고’로 잘 알려진 ‘나이앤틱’이다.

9일 나이앤틱은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모바일 AR 게임 <해리포터 : 위저드 유나이트>를 WB 게임즈, 워너브라더스 등과 공동개발 중”이라고 밝혔다. 나이앤틱은 “2018년에 게임에 대한 더 많은 정보를 공개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정확한 게임 출시일은 밝히지 않았다.

나이앤틱은 <해리포터 : 위저드 유나이트>의 플레이 방식에 대해 “유저들이 마법을 배워 현실 세계의 도시를 탐험하며 전설 속 동물을 만나고, 싸우게 될 것”이라며 “다른 유저들과의 협동 전투도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나이앤틱의 존 행크 CEO는 “포켓몬 고의 전례 없는 성공으로 해리포터라는 엄청난 타이틀을 차기작으로 발표하게 돼 대단히 기쁘다”고 말했다.

나이앤틱은 구글의 사내 벤처였으나, 2015년 10월 분사해 현재는 닌텐도와 산하 포켓몬 컴퍼니가 주요 주주로 있는 게임개발사다. 게임 유저들은 나이앤틱이 지난해 AR 게임 <포켓몬 고>로 돌풍을 일으켜 전 세계적 인지도를 쌓은 만큼, 차기작에 대한 기대가 높다.

김윤진 기자  ioonin33@naver.com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윤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유해용 구속영장 기각한 허경호 판사 '과거 사례'
유해용 구속영장 기각한 허경호 판사 '과거 사례'
심재철 의원실 압수수색, 한국당 '야당탄압' 반발
심재철 의원실 압수수색, 한국당 '야당탄압' 반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