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서울대 수시합격생 교내상 평균 27개”
  • 이지은 기자
  • 승인 2017.10.12 09:27
  • 댓글 0
<표=김병욱 의원실 제공>

[코리아뉴스타임즈]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소속 김병욱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서울대로부터 제출받은 2013~2017년 서울대 수시 합격생 교내상 현황에 따르면, 평균 교내상은 2013년 19개, 2014년 20개, 2015년 23개, 2016년 25개, 2017년 27개로 최근 5년간 평균 교내상 숫자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2017년 서울대 수시 합격생 중 가장 많은 교내상을 학교생활기록부에 기재한 학생은 120개로 나타났으며, 2016년 104개, 2015 85개, 2014년 91개, 2013년 80개로 나타났다.

학생부 종합전형은 2015년부터 도입됐고, 학생부 종합전형이 도입된 이후 서울대 수시 합격생들이 고교 시절 학교생활기록부에 기록된 교내상은 매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병욱 의원은 “고등학생이 27개의 상을 받기 위해서는 거의 매달 1개씩의 상을 받아야 하는데, 교내 대회를 준비해야 하는 학교나 학생들은 부담이 될 수밖에 없다”며 “적절한 가이드라인이 마련되지 않으면 계속해서 불필요한 교내상이 남발될 수 있고, 학교 교육 정상화에 전혀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라고 밝혔다.

이지은 기자  koreanewstimes@kntimes.co.kr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지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삼성카드, 20% 넘은 고금리 카드론 대출 최다
삼성카드, 20% 넘은 고금리 카드론 대출 최다
한국시티은행 전북은행, 가산금리 3배 많아
한국시티은행 전북은행, 가산금리 3배 많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