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뉴스타임즈

UPDATED 2017.8.22 화 16:58
상단여백
HOME 사회
스타벅스, 독립유공자 자손 대학생에 장학금 전달
최정 기자 | 승인 2017.08.09 14:32
지난 8일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광복회가 추천하는 독립유공자 자손 우수 대학생 50명에게 총 1억 원의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사진=스타벅스커피 코리아 제공)

[코리아뉴스타임즈] = 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광복절을 일주일 앞둔 지난 8일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광복회가 추천하는 독립유공자 자손 우수 대학생 50명에게 총 1억 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장학금은 조국의 독립을 위해 앞장 선 독립유공자에 감사하는 스타벅스와 고객, 파트너(임직원) 모두의 마음이 담겨 전달됐다.

전국 스타벅스 매장 1060여 곳에 비치된 ‘사랑의 열매’ 모금함에 모인 고객의 정성과 스타벅스 임직원 바자회 모금액을 더해 5000만원의 성금이 마련됐고, 여기에 스타벅스가 매칭 기부금 5000만원을 더해 총 1억원을 대학생 50명에게 각 200만 원씩 지원했다.

아울러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 참석한 대학생들에게 스타벅스가 주미대한제국공사관 복원 후원을 기념해 특별 제작한 대한제국공사관 텀블러를 선물하며, 조국을 위해 헌신한 선조들께 감사하는 마음을 전하고 광복의 뜻을 기리는 시간을 가졌다.

스타벅스는 문화재 지킴이 활동을 통해 한국의 전통문화를 아끼고 알리는 데 힘씀과 동시에, 애국지사의 정신을 본받아 앞으로의 대한민국을 이끌어 나갈 청년들을 지원하기 위해 2015년부터 올해로 3년째 독립유공자 자손 우수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전달하고 있다.

지난 2015년 광복 70주년을 앞두고 스타벅스는 개점 16주년을 기념하여 광복회가 추천하는 대학생 16명에 3200만원을 지원했고, 개점 17주년에는 17명에 3400만원을 전달한 바 있다.

올해는 50명의 대학생이 지원을 받음으로써 지금까지 83명의 독립유공자 후손 대학생에 장학금이 전달됐다.

스타벅스 이석구 대표이사는 "그동안 스타벅스 코리아의 개점기념일을 기념해 매해 1명씩 지원 대상을 늘려왔다"며 "올해는 광복회와의 인연이 3년째 지속되는 해로, 지원 규모를 세배로 늘려 50명의 학생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독립을 위해 힘써주신 선조들의 정신이 후대로 이어져 장학금을 지원받은 청년들이 앞으로의 대한민국을 밝혀나가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박찬봉 사무총장은 "오늘 이 자리는 우리의 역사를 돌아봄과 동시에 우리의 미래를 만들어가는 자리인 것 같다"며 "나눔과 기부를 통해 미래를 만들어가는 소중한 기회가 되어 기쁘다"며 장학금의 취지를 전했다.

광복회 나중화 부회장은 "장학생이 매년 늘어가고 있어 매우 기쁘다"며 "독립운동의 가치를 알리는 뜻깊은 장학금인만큼 학생들 역시 자부심을 가지고 학업에 임할 것 같다"고 말했다.

광복 72주년 기념 장학금 전달식에 이어, 스타벅스는 오는 15일 광복절에 대한제국 자주 외교의 상징이자 해외 외교 건물로 유일하게 남아있는 ‘주미대한제국공사관’의 의미를 담은 텀블러를 전국 매장에서 출시하고, 텀블러 판매 수익금 전액을 다시 한 번 문화재 보존을 위해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한편 스타벅스는 지난 2011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첫 인연을 맺고 전국 스타벅스 매장에 사랑의 열매 모금함을 비치하여 나눔 문화 확산에 동참하고 있으며, 모금함에 모인 성금에 회사 기부금을 더해 올해까지 대학생 145명 및 대학 봉사동아리 8개 단체에 총 3억원이 넘는 장학금을 지원한 바 있다. 

▶기사제보 knt@kntimes.co.kr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