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뉴스타임즈

UPDATED 2017.5.30 화 16:04
상단여백
HOME 경제 기업ㆍ산업
풀무원 푸드머스, 고령자 식생활개선 업무협약
조진성 기자 | 승인 2017.05.19 15:25
19일 유상석 푸드머스 대표이사(오른쪽)와 홍인표 롱라이프그린케어 대표이사(왼쪽)가 '고령사회 대응 식생활개선 및 급식서비스 표준화를 마련하기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코리아뉴스타임즈] = 풀무원 계열 식자재 유통전문기업 ‘푸드머스’가 실버케어 전문기업 ‘롱라이프그린케어’와 고령자 식생활개선을 위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며 실버시장에 본격 진출한다.

푸드머스(대표 이효율)는 서울시 강남구 풀무원 본사에서 유상석 푸드머스 대표이사, 홍인표 롱라이프그린케어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고령사회 식생활개선 및 급식서비스 표준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푸드머스와 롱라이프그린케어는 이번 협약을 통해 다가오는 고령사회를 대비, 고령자를 위한 표준화된 급식서비스를 구축해 나갈 예정이다.

또 양사간 ▲유∙무형 인프라 상호 교류 ▲고령사회 관련 정보교류 및 교육 등 고령사회 대응을 위해 긴밀한 협력관계를 맺기로 했다.

푸드머스는 지난 2015년 시니어 전문 브랜드 ‘소프트메이드(Softmade)’를 론칭해 고령자의 치아 저작(음식을 입으로 씹는) 능력을 4단계로 분류해 저작단계별 맞춤상품과 고령자 전용 식이요법 상품을 선보이며 요양원, 급식시설 등에 고령자 맞춤형 상품과 식자재를 공급하고 있다.

롱라이프그린케어는 실버케어 전문 기업으로 전국 15개의 고령자 주야간보호센터를 직영하고 있다. 또한 900여 명의 전문 요양보호사를 보유하여 맞춤형 방문요양 서비스 등 고령자들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함께 제공하고 있다.

푸드머스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고령자를 위한 표준화된 급식서비스를 구축하고 향후 롱라이프그린케어가 직영하는 전국 15개 주야간보호센터에 ‘소프트메이드’ 등 고령자 맞춤형 상품과 식자재를 공급할 계획이다.

푸드머스 유상석 대표이사는 "우리나라는 고령사회 진입을 목전에 두고 있으나 이와 관련된 인프라, 특히 고령자를 위한 급식서비스는 많은 부분에서 미흡하다"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고령자 대상 급식서비스에 대한 체계적인 기준을 마련하고 시니어 관련 사업 전반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기사제보 knt@kntimes.co.kr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