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산업
SK이노베이션 노사, ‘실종아동 없는 세상 만들기’ 동참
  • 조진성 기자
  • 승인 2017.05.17 14:50
  • 댓글 0
SK이노베이션 이정묵 노동조합위원장(맨 오른쪽)과 SK인천석유화학 이동용 노동조합위원장(맨 왼쪽)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정원만 부회장(가운데)에게 후원금을 전달한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SK이노베이션)

[코리아뉴스타임즈] = SK이노베이션(대표이사 김준)은 실종아동으로 인한 사회문제 해결에 적극 나서기 위해 지난 16일 ‘2017 실종아동 찾기 사업’ 후원금 3억원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후원금은 회사를 대표해서 SK이노베이션 이정묵 노동조합위원장, SK인천석유화학 이동용 노동조합위원장과 담당 임원을 비롯한 SK이노베이션 관계자가 초록우산 어린이 재단을 방문해 정원만 부회장, 이형진 본부장 등에게 전달했다.

기존 후원금 전달식은 대개 회사 관계자가 전달하는데, 이번 전달식은 회사와 구성원을 대표하는 노사담당 임원과 노동조합 위원장이 직접 참여했다.

이는 단순히 후원을 통한 사회공헌활동을 넘어 전사적으로 노사가 함께 막중한 책임감을 갖고 사회공헌활동에 적극적인 동참 의지를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

실제 SK이노베이션 노사는 지난 3월에도 함께 울산지역 소외계층을 위한 행복 꾸러미를 제작해 전달하는 ‘노사 동행 자원봉사활동’을 펼친 바 있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실종아동 및 아동보호에 대한 전 국민적인 관심을 이끌어내고 가정을 중시하는 선진국형 복지체계 확립을 위한 사업에 사용될 예정이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정원만 부회장은 “지난해 실종아동 발생 건수 2만 8000여 건, 학대아동 보호건수 1만여 건에 달하는 등 가족의 품으로 돌아가지 못하는 아동의 수가 늘어나고 있다”며 “각계의 관심과 지원이 절실한 상황에서 이번 SK이노베이션의 후원금이 기업과 사회의 관심을 이끌어내는 기폭제 역할을 할 것”이라 기대했다.

SK이노베이션은 SK그룹 전 구성원이 사용하는 그룹 인트라넷 메인 화면에 실종아동 찾기 사이트를 배너로 연결해 SK그룹의 구성원도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SK이노베이션 자체 블로그에도 관련 정보를 올려 방문 고객들도 동참하도록 했다.

블로그를 방문하는 사람은 누구나 자신의 생활 지역 내 실종된 아동의 인상착의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해, 실종아동을 찾는데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했다.

SK이노베이션 임수길 홍보실장은 “SK이노베이션은 노와 사가 한 마음 한 뜻으로 자원봉사와 1인 1후원 계좌 기부 등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면서 사회공헌이 선진적인 기업문화로 자리잡고 있다"며 “에너지 화학 분야의 글로벌 일류기업 비젼에 맞는 사회문제 해결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조진성 기자  cjs@kntimes.co.kr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새로운 뉴스
[코리아 마니아 ⑧] ‘기차모형 덕후’ 이현만
[코리아 마니아 ⑧] ‘기차모형 덕후’ 이현만
수호초, 그 아름다움에 대하며
수호초, 그 아름다움에 대하며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