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스토리 문화일반
밴드 뷰렛, 영국 '더 그레이트 이스케이프' 참가
  • 김영일 기자
  • 승인 2017.05.16 14:07
  • 댓글 0
밴드 뷰렛.

[코리아뉴스타임즈] = 밴드 뷰렛이 오는 20~22일 영국 브라이튼과 런던에서 총 3차례의 쇼케이스 공연을 통해 유럽 진출의 발판을 마련한다.

우선 뷰렛은 팝 스타 아델(Adele), 에드 시런(Ed Sheeran) 등을 배출한 유럽의 대표적인 음악 페스티벌인 '더 그레이트 이스케이프(The Great Escape)'의 초청을 받아 20일 열리는 페스티벌 본 공연과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진행하는 'K-POP 나이트 아웃' 무대에 오른다.

또한 22일에는 런던 한국문화원 주최 'K-뮤직 쇼케이스' 행사에도 참가한다.

올해로 데뷔 15년 차인 뷰렛은 2009년에 아시아 14개국 37개 팀이 참여한 경연대회 '수타시'에서 우승을 차지하고 영국, 호주, 인도, 대만, 베트남 등 해외 여러 페스티벌에 초청되는 등 해외에서 실력을 인정받아 왔다.

그 후 보컬 문혜원의 뮤지컬 배우 활동과 베이시스트 안재현의 영국 유학 등 멤버들의 개인활동으로 인해 잠깐의 공백기를 가졌으나 지난해 9월 7년 만의 정규 3집 앨범 '세계의 끝'을 발매하자마자 뮤콘(MU:CON)을 통해 또 다시 해외 진출의 성과를 거두게 됐다.

이번 공연에서는 현지 관객들을 위해 모든 곡을 영어로 바꿔 부를 예정이다. 또한 뷰렛의 몽환적이면서도 파워풀한 무대는 많은 유럽 관객들을 매료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리더 문혜원은 "7년 만의 정규앨범 발매 직후 두 번째 영국공연이 성사돼 무척 기쁘다. 세계 각국의 뮤지션들이 모이는 축제의 장인만큼 페스티벌 자체에 대한 기대감도 크다"며 "잘 준비해서 최고의 컨디션으로 충분히 즐기고 오겠다. 뮤콘을 통해 TGE에 참여하듯 이번 공연이 또 다른 해외 공연으로 이어질 수 있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영일 기자  seenedom@kntimes.co.kr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