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서울도시철도공사, 일본 동경급행전철과 MOU 체결
  • 허은경 기자
  • 승인 2012.03.13 14:58
  • 댓글 0

   
▲ (사진=서울시 제공)
【서울=코리아뉴스타임즈】도시철도의 발전을 위해 한·일 양국의 철도운영기관이 손을 잡았다.

서울도시철도공사는 지난 12일 오후 일본 동경에서 일본 민간 철도운영기관인 동경급행전철과 교류 및 협력증진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은 김기춘 서울도시철도 사장과 동경급행전철 노모토 히로부미 사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치러졌다.

협약에 따라 두 기관은 ▲도시철도 운영 노하우 공유 ▲기술협력 및 신기술 도입 ▲상호 운영노선에 관광객 유치방안 모색 ▲고객 서비스 제고 및 부대수익사업 확대 등에 관한 협조체제를 구축하고 공동의 노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1922년 창립된 동경급행전철은 총 연장 길이 104.9km로 도쿄 시부야를 거점으로 8개 노선, 98역을 운영하는 자본금 1200억엔(한화 약 1조7000억원) 규모의 대기업이다.

서울도시철도공사는 이번 양해각서 체결을 통해 일본 철도 운영의 오랜 노하우를 공유하고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한편, 도시철도 인프라를 활용한 신성장 사업 개발에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공사관계자는 "이번 MOU체결로 일본 철도운영 노하우 공유는 물론 기술수출 및 인적교류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 다양한 분야로 협력의 폭을 넓혀 철도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허은경 기자  hek@kntimes.co.kr

<저작권자 © 코리아뉴스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은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뉴스
美 주도 반 화웨이 전선에 균열, 영국-뉴질랜드 기류변화
美 주도 반 화웨이 전선에 균열, 영국-뉴질랜드 기류변화
제주항공 채용 갑질 논란에
제주항공 채용 갑질 논란에 "불이익 없다"
여백
Back to Top